남규리, 여신 미모 자랑…선녀가 따로 없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사진=남규리 인스타그램

사진=남규리 인스타그램

배우 남규리가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남규리는 최근 자신의 SNS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어깨가 드러나는 흰 블라우스을 입고 긴 머리를 늘어뜨린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남규리는 지난 10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시절을 떠올리며 “보아, 아이비, 이효리처럼 솔로 가수가 되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그 외에도 가슴 아픈 가정사를 얘기하며 눈물을 보여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남규리는 개봉을 앞둔 ‘데자뷰’에서 차로 사람을 죽였다고 믿는 지민 역을 맡아 ‘스릴러 퀸’에 도전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