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물 캐는 아저씨’, 동호회 창단…김응수 “회장으로서 밥 굶기는 일 없을 것”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나물 캐는 아저씨’

사진제공=KBS2 ‘나물 캐는 아저씨’

KBS2 ‘나물 캐는 아저씨’의 안정환·추성훈·최자·샘 오취리·김응수가 나물 캐는 동호회 ‘나.캐.아’를 창단하며 김응수를 회장으로 뽑았다. 이 모습은 11일 방송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될 ‘나물 캐는 아저씨’ 2화에서는 새로운 나물을 캐기 위한 멤버들이 분투가 이어진다. 지난 1화 방송에 이어 경남 하동 매계 마을에서 지천에 깔린 자연산 나물과 함께할 예정.

특히 멤버 5인은 나물 채집 동호회를 창단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쑥부쟁이에 이어 머위 채집에 도전한 이들은 나물과는 떼려야 뗄 수 없는 사이가 됐다. 안정환은 “동호회 만들어 우리끼리 나물 캐러 다닙시다!”라고 운을 뗐고 모두들 행복하게 동의하며 본격적인 동호회 창단준비에 나선다.

이어 최자가 “나, 물로 보지마”라며 의욕적으로 동호회 이름에 대한 아이디어를 내놓는다. 샘 오취리는 질 수 없다는 듯 “산 넘어 산! 어때요?”라고 말했다. 동호회 이름은 최종적으로 ‘나물 캐는 아저씨’를 축약한 ‘나.캐.아’로 확정돼 기대감을 모은다. 또한 이들이 나물의 세계화를 꿈꾸는 야망을 드러낼 예정.

아울러 ‘나.캐.아’를 회장직 선출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멤버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회장으로 당선된 김응수는 “회장으로서 회원들의 밥을 굶기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당선 포부를 밝힌다.

‘나물 캐는 아저씨’는 1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