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현X양혜지, ‘부잣집 아들’ 촬영장에 분식차 선물 ‘훈훈’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콘텐츠Y

사진제공=콘텐츠Y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 출연하는 배우 홍수현과 양혜지가 동료애를 자랑했다.

11일 홍수현과 양혜지의 소속사 콘텐츠Y는 공식 SNS를 통해 두 사람의 분식차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수현과 양혜지는 어묵 국물을 들고 친자매처럼 꼭 붙어있다.  “홍수현X양혜지 크로스! 엄청 유명한 분식차에요! 많이 드세요”라는 재치있는 현수막과 함께 두 사람이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촬영 관계자에 따르면 이들은 쌀쌀한 밤 공기에 밤낮없이 촬영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분식차를 준비했다. 이에 더해 두 사람의 모습 쾌활한 모습이 현장에 힘을 보태줬다.

‘부잣집 아들’에서 홍수현과 양혜지는  이웃집 언니·동생 사이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최근에는 서희(양혜지)가 이복 오빠 용이(이창엽)와 경하(홍수현)의 과거 연인임을 알게되면서 미묘한 감정라인이 형성됐다.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펼쳐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부잣집아들’에는 홍수현과 양혜지를 비롯해 김지훈, 김주현, 이규한 등이 출연한다.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