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정, 오늘(11일) 공일오비 ‘5월 12일’ 리메이크곡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더공일오비

사진제공=더공일오비

가수 박재정이 그룹 공일오비(015B)의 ‘리메이크 프로젝트’ 첫 주자로 나선다.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공일오비의 3집 수록곡 ‘5월 12일’을 공개한다.

박재정이 다시 부른 ‘5월 12일’은 가수 조규찬이 코러스로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고 한다.

공일오비는 “‘5월 12일’은 지금까지 한 번도 리메이크를 허락하지 않고 아껴둔 보물 같은 노래”라며 “팬들은 이 곡을 들으며 매년 5월 12일을 기념한다. 특별한 의미를 가진 곡”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현재 활동 중인 가수 중 1990년대 발라드 정서를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가수로 박재정을 정했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더공일오비 관계자는 “새롭게 재해석된 ‘5월 12일’은 1992년 발표된 원곡보다 음향과 편곡, 보컬 등 모든 부분을 향상했다. 원곡을 좋아하던 팬들과 이 곡을 처음 듣는 이들 모두 만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