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성, 드라마 이어 광고계 블루칩 등극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지성. / 사진제공=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성. / 사진제공=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성이 안방극장과 광고계를 넘나들며 주목받고 있다.

김지성은 현재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서 철부지 막내 홍강희 역을 맡아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다.  더불어 뚜렷한 이목구비와 큰 키 등으로 렌즈, 화장품, 샴푸, 모바일 게임 등 다양한 분야의 광고 모델로도 활약 중이다. 이번엔 아웃도어 브랜드 지면 광고와 온라인몰의 모델로 뽑혀 광고계에서도 떠오르는 신예임을 입증했다.

11일 소속사 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김지성은 ‘인형의 집’에서 엉뚱한 매력을 지닌 강희로 극에 재미를 더하고 있다. 드라마와 광고 등 앞으로도 다채로운 분야에서 활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