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박하나, 왕빛나에 “인간쓰레기, 불쌍해”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의 박하나와 왕빛나가 설전을 벌였다.

10일 방송된 ‘인형의 집’에서 은경혜(왕빛나)는 정신병원에 갇혀 있는 홍세연(박하나)을 찾아왔다. 경혜는 세연에게 병원에서 나오지 말라고 경고했고 세연은 “너 지금 장명환(한상진) 같아”라며 분노했다.

세연은 병원 안에 경혜의 친모가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경혜는 “난 엄마 없어”라고 맞받아쳤다. 세연은 아연실색했다. “아무리 아프신 분이라도 널 낳아주신 분이야”라며 “처음엔 돈 쓸 줄만 알고 마음 쓸 줄은 모르는 것 같아 불쌍했는데, 지금은 널 사랑하는 아끼는 사람들 마음 짓밟고 어엄마까지 내다버리려고하는 인간 쓰레기로 보여서 너무 불쌍해”라고 말했다.

경혜는 “진짜 불쌍한 건 너”라는 말을 남기고 돌아섰다. 세연은 괴로워하는 금영숙(최명길)을 보면서 경혜를 향한 복수심을 키웠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