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드디어 베일 벗었다…센터에 가은·미야와키 사쿠라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프로듀스48' 연습생들 / 사진제공=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프로듀스48’ 연습생들 / 사진제공=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Mnet ‘프로듀스48’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프로듀스48’ 연습생들은 10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주제곡 ‘내꺼야’ 무대를 펼쳤다. 출연자들이 처음 공개되는 자리로 이날 무대에 센터에 대한 관심이 일찍부터 뜨거웠다.

센터는 두 사람으로 한국인 연습생 한 명과 일본인 연습생 한 명으로 구성돼 있다. 그룹 애프터스쿨 멤버로 활동했던 가은이 한국 센터에, 일본 그룹 AKB48 팀A에 속해 있던 미야와키 사쿠라가 일본 센터에 자리 잡았다.

‘내꺼야’는 ‘프로듀스101 시즌2’의 경연곡 ‘네버’와 워너원 데뷔곡 ‘에너제틱’을 만든 작곡팀 중 플로우블로우가 작곡한 노래다. 1절 한국어, 2절 일본어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날 오후 6시 음원으로 공개됐다.

‘프로듀스48’은 오는 11일 공식 홈페이지를 열고 출연자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방송은 오는 6월 15일 시작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