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앤비 준, “‘이별이 떠났다’ 열심히 촬영 중”…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nhemg

사진제공=nhemg

그룹 유앤비와 유키스에서 ‘준’으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이준영이 MBC ‘이별이 떠났다’ 촬영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이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별이 떠났다’ 촬영 인증사진을 게재하며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사진 속 이준영은 교복을 입고 훈훈한 미소를 짓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현수막 앞에서 직접 찍은 이준영의 셀카가 담겼다. 이준영은 “‘이별이 떠났다’ 열심히 촬영 중입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5월 26일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고 말했다.

이준영은 tvN ‘부암동 복수자들’로 연기를 처음 선보인 뒤 유앤비 준으로 가수 활동을 이어왔다. 오는 26일 첫 회가 방송되는 ‘이별이 떠났다’에서는 바람둥이 철부지 대학생 ‘한민수’ 역으로 출연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