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주·손석희, 뉴스룸 밝히는 ‘앵커 미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남주-손석희/ 사진제공=JTBC

김남주-손석희/ 사진제공=더퀸AMC

배우 김남주와 JTBC 손석희 앵커의 훈훈한 투샷이 공개됐다.

지난 9일 JTBC ‘뉴스룸’ 공식 페이스북에는 “‘미스티’ 앵커 고혜란이 남긴 것! 백상예술대상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한 배우 #김남주 씨를 뉴스룸에서 만났습니다” 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사진 속에는 배우 김남주와 손석희 앵커가 다정하게 앉아 은은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나란히 앉은 두 사람의 모습은 마치 드라마 ‘미스티’ 속 앵커 고혜란이 앵커 손석희와 만나 뉴스를 진행하는 듯한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뉴스룸’ 에서 김남주는 “연기를 전공하지 않아 타고난 연기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래서) 훨씬 더 노력을 한다”라는 솔직한 이야기부터 “젊은 날이든 앞으로든 연기자이기 때문에 어떤 작품이든 캐릭터든 무조건 열심히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배우로서의 소신을 남기기도 했다.

김남주는 ‘미스티’ 종영 이후 드라마뿐 아니라 광고계에서 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