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유시민 “영화 ‘더킹’ 출연했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JTBC ‘방구석1열’

사진제공=JTBC ‘방구석1열’

유시민 작가가 영화 ‘더킹’ 출연 사실을 알렸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에서다.

이날 방송에는 영화 ‘더킹’을 연출한 한재림 감독이 출연한다. 한 감독은 “평소에 유시민 작가님의 팬이다”라며 “유시민 작가님은 이 시대의 굉장히 뛰어난 지식인이다. 통찰력이 깊고 냉철하기까지 하다. 하지만 내가 본 유시민 작가님의 가장 큰 매력은 따뜻한 인간성”이고 칭찬했다.

쑥스러워 하던 유시민 작가는 영화 ‘더킹’이 소개되자 “나 이 영화에 출연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한재림 감독은 “유시민 작가님이 오열하는 장면을 자료로 사용 했다. 그 모습이 굉장히 극적이라고 생각했다”며 감사를 표했다.

뿐만 아니라 이날 한 감독은 ‘더킹’ 촬영 당시 숨은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정우성과 조인성의 칼군무 장면을 비롯해 영화 속 명장면의 탄생비화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출연진들은 ‘더킹’과 ‘내부자들’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돌아본다. 대한민국의 권력 세계를 꼬집은 두 편의 영화 속 시대상을 사회, 문화, 역사 코드와 엮어 쉽고 재미있게 풀어본다.

‘방구석1열’은 오는 11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