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이재준‧채창현, 新그룹 트레이로 데뷔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보이그룹 트레이 / 사진제공=바나나컬처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트레이 / 사진제공=바나나컬처엔터테인먼트

JTBC 오디션 프로그램 ‘믹스나인’에 출연했던 이재준과 채창현이 보이그룹 트레이(TREI)로 데뷔한다.

트레이는 그룹 EXID가 소속된 바나나컬쳐가 내놓는 3인조 그룹이다. ‘믹스나인’으로 얼굴을 알린 이재준‧채창현에 김준태를 영입해 팀을 만들었다. 오는 17일 티저 형태의 음원 ‘나이&키’를 발표한다.

‘나이&키’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멤버들이 작사에 참여한 가사가 인상적인 노래다. 채창현의 중저음랩과 이재준이 부르는 후렴, 그리고 김준태의 저음 보컬이 교차해 트레이만의 색깔을 완성한다.

트레이는 그동안 ‘쉬워요’, ‘오늘 내일’, ‘X’ 등의 퍼포먼스 비디오를 공개하고 사운드 클라우드를 통해 꾸준히 자작곡을 발표하는 등 꾸준히 데뷔를 준비해 왔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