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변기수, “꼭 출연하고 싶었던 프로그램…행복하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개그맨 변기수/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맨 변기수/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맨 변기수가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는 게 꿈이었다”고 밝혔다.

9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1+1 너나 잘하세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변기수를 비롯해 김준호·이휘재·김인석이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을 뽐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들은 ‘개밴져스(개그맨 어벤져스)’로 등장해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안길 예정이다. 변기수는  빠르게 웃음을 배달하는 ‘퀵 실버 택배’로 활약한다.

무엇보다 변기수는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는 것이 꿈이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만반의 준비를 갖춰 촬영에 임하며 과거 유행어 퍼레이드를 펼쳤다.

이와 관련 변기수는 소속사를 통해 “꼭 출연하고 싶은 프로그램에 나오게 되어 너무 행복했다. 할 이야기가 더 많았는데 다 하지 못해  아쉽다. 기회가 된다면 다시 출연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변기수는 예능 프로그램 이외에도 코미디 공연 등으로 활동 중이다. ‘라디오스타’는 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