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재한, “스펙트럼 데뷔 위해 8Kg 감량”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스펙트럼,재한,쇼케이스

그룹 스펙트럼 재한이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강남구 학동로 삼익악기빌딩에서 열린 데뷔 앨범 ‘Be Born’ 쇼케이스에 참석해 몸무게 감량에 대해 밝혔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8Kg를 감량해 더 멋있는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습니다.”

 

신인 보이그룹 스펙트럼의 멤버 재한이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학동로 삼익악기빌딩에서 열린 데뷔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스펙트럼은 조민재, 문동규, 김재한, 화랑(박종찬), 김동윤, 빌런(이승현), 최은준으로 구성된 7인조 아이돌 보이그룹이다. 이날 디지털 싱글 앨범 ‘Be Born’의 타이틀곡 ‘불붙여’로 데뷔했다.

재한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참여한 데다 ‘불붙여’에 작사로 참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그는 “‘불붙여’는 ‘프로듀스101 시즌2’의 ‘나야 나’ 작곡에 참여한 코드나인 분들이 프로듀싱한 곡”이라며 “작사로 참여하게 돼 뜻깊다”고 밝혔다.

‘불붙여’는 뜨거운 열정이 가득한 소년들의 마음을 표현했다. 이날 정오에 공개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