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타임’ 이상윤, 허당 벗고 섹시 장착…티저 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어바웃타임' 이상윤 비하인드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어바웃타임’ 이상윤 비하인드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tvN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이하 ‘어바웃타임’)에 출연하는 이상윤의 티저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어바웃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악역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이상윤은 최미카의 귀여운 유혹의 목표물이 되는, MK그룹 재벌이자 문화재단 재단이사장 이도하 역을 맡았다.

공개된 사진 속 이상윤은 깔끔한 차림의 스타일링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촬영에 앞서 현장 스태프들과 함께 위치나 동작, 표정들을 체크하는 것은 물론 쉬는 시간 틈틈이 자신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모니터링하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어바웃타임’은 ‘시를 잊은 그대’ 후속으로 오는 21일 밤 9시 30분에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