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승준의 쿨까당’, 층간소음·흡연 문제 집중 조명…정신과 전문의 출연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tvN '곽승준의 쿨까당'

사진=tvN ‘곽승준의 쿨까당’

tvN ‘곽승준의 쿨까당’에서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된 층간소음 및 흡연 문제를 집중 조명한다.

9일 방송될 ‘곽승준의 쿨까당’에서는 전여옥 작가와 손수호 변호사, 팟캐스트 ‘뇌부자들’ 진행을 맡고 있는 허규형 정신과 전문의가 출연해 이웃 갈등의 사례와 그 원인을 짚어본다.

먼저 이들은 대표적인 이웃 갈등 사례인 층간소음에 대해 이야기한다. 특히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서는 층간소음에 대응하는 특별한 방법이 공개돼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어 ‘TMI 연구소’ 코너에서는 생활 소음이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을 중점적으로 알아본다.

다음으로 출연진은 층간흡연의 심각성에 대해 논의한다. 무엇보다 고정패널로 출연 중인 개그맨 김지민은 자신이 겪었던 에피소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 예정이다.

‘곽승준의 쿨까당’은 대한민국의 주요 이슈를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