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 정재영부터 스테파니 리까지… 포스터 비하인드 컷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MBC '검법남녀'/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MBC ‘검법남녀’/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MBC ‘검법남녀’ 포스터 비하인드 컷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오는 14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검법남녀’(극본 민지은 원영실, 연출 노도철)는 정재영, 정유미, 이이경, 박은석, 스테파니 리 등 5인 주연 배우 캐릭터들의 각 개성이 드러난 포스터 비하인드 컷을 9일 깜짝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 비하인드 컷은 다섯 배우의 5色 매력이 한 눈에 들어와 눈길을 끈다. 특히 부검의 백범으로 분한 정재영은 날카롭고 냉정한 분위기를 드러내 부검의로서 독보적 존재감을 보이고 있어 극 중 보일 활약을 기대케 만든다.

또 다른 스틸 컷에서는 사건을 향한 복잡한 감정을 표현한 정유미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어 그녀가 맡게 될 사건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이경은 카리스마 눈빛과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으로 열혈 형사 차수호를 그대로 느낄 수 있을 만큼 캐릭터에 몰입해 시선을 압도한다.

박은석은 강렬한 인상과 냉철한 눈매로 베테랑 검사의 품격을 완벽하게 나타냈으며, 스테파니 리는 시크한 모습을 유지한 채 긴장감 감도는 아우라를 풍겨 눈길을 끌었다. 이렇듯 다섯 컷의 비하인드 스틸만으로 각양각색의 캐릭터들을 미리 엿볼 수 있어 시선을 단숨에 사로 잡고 있다.

‘검법남녀’ 제작진은 “전 배우들은 작품을 향한 뜨거운 애정과 노력을 기울이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 작품을 통해 개성강한 다섯 배우들이 매회 변모하며 만들어갈 케미스트리를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검법남녀’는 오는 14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