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최원명, 첫 등장부터 활약…’존재감 UP’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기름진 멜로' 방송 화면 캡처

SBS ‘기름진 멜로’ 방송 화면 캡처

SBS ‘기름진 멜로’의 최원명이 첫 등장부터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며 기대감을 높였다.

지난 7일 방송된 1, 2회에서 강호(최원명)와 ‘배고픈 프라이팬’ 식구들은 식당의 매상이 좋지 않자 드론으로 근처 호텔 식당을 염탐했다. 강호는 “보스가 안에 계십니다”라며 혹시 들킬까 걱정하다가도, 어린 막내답게 염탐에 흥미와 관심을 보였다.

더불어 그는 3년 전 식구들과 다 함께 교통사고로 입원 후, 잘 가누지도 못하는 몸으로 짜장면에 환호해 캐릭터의 코믹함을 더하기도 했다.

그러나 강호는 서풍(이준호)이 ‘배고픈 프라이팬’에 찾아와 음식 맛을 비난하며 모욕감을 안겨주자 앞서 보여준 모습들과는 180도 다른 진지함을 표현했다.

특히 그는 짜장면을 8인분이나 주문 받은 사실에 활짝 미소 짓다가도 ‘배고픈 프라이팬’이 무시당하자 울컥하는 등 다양한 표정연기를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3, 4 회에서 강호는 ‘배고픈 프라이팬’ 형님들과 함께 서풍에게 적대심을 가지며 대립구도를 이뤄 극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이후 두칠성(장혁)에게 돈을 빌리러 온 서풍을 전이만(최기섭)이 ‘놈’이라고 칭하자 칠성은 그를 나무랐다. 이에 강호는 “아무리 고객이어도 놈인데요”라고 말하며 서풍을 경계하기도.

최원명을 비롯해 이준호, 장혁, 정려원, 이미숙, 박지영 등이 출연하는 ‘기름진 멜로’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