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헌, ‘불청’ 새 친구로 등장…’남심 저격’ 미모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강경헌 / 사진제공=도토리컴퍼니, 컬처마인

배우 강경헌 / 사진제공=도토리컴퍼니, 컬처마인

배우 강경헌이 지난 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 새 친구로 등장해 화제다.

이날 강경헌의 등장에 구본승, 김부용, 김광규 등은 “미인이다”라며 관심을 보였다. 강경헌은 첫 예능 출연에 민망한 듯 하면서도 청춘들과 잘 어울리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강경헌은 1996년 KBS 슈퍼탤런트선발대회에서 포토제닉상을 수상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최근에는 SBS ‘키스 먼저 할까요’ OCN ‘구해줘’ 연극 ‘리어왕’ 등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했다. 특히 가장 최근 종영한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는 광고제작팀을 이끄는 기획자 봉재순 역으로 존재감을 뽐냈다.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은 KBS2 ‘마녀의 법정’에서는 외모와 지성을 겸비한 경영대학원의 교수 선혜영 역으로 특별출연해 극 초반 에피소드를 힘 있게 이끌며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