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만기’ 라미란 VS 김현주, 서로 김명민 자기 남편이라 주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화면 캡처

KBS2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의 라미란과 김현주가 김명민은 서로 자신의 남편이라고 주장했다. 8일 방송에서다.

선혜진(김현주)과 마주 앉은 조연화(라미란)는 선혜진에게 “송현철(김명민) 돌려주세요. 당신 남편 아니에요. 내 남편이에요”라고 말했다.

그러나 선혜진은 “얼마나 상식 없는 하는 지 아세요?”라고 되받아쳤다.

조연화도 지지 않았다. 그는 “무례, 상식 필요 없고 전 제 남편 찾아야겠어요. 돌려주세요. 송현철은 원래 제 것이에요”라고 강하게 밀고 나갔다.

선혜진은 “우리 남편 몸에 조연화 씨 남편의 영혼이라도 들어왔다는 거에요? 혼자 곱게 미치세요”라고 쏘아붙인 후 “제 남편 근처에서 얼쩡거리면 저 안 참아요”라고 말한 후 자리를 떠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