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박하나, 정신병원 탈출했다가 실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캡처

KBS2 저녁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의 박하나가 정신병원 탈출을 시도했지만 실패했다. 8일 방송에서다.

홍세연(박하나)는 은경혜(왕빛나)에 의해 정신병원에 감금됐으나 병동을 박차고 나갔다.

이때 은경혜는 이재준(이은형)이 홍세연의 편이라는 생각에 홍세연과 자신을 택하라며 닦달했다.

 

홍세연은 마침 이재준에게 걸었고 그는 홍세연이 위기에 처해있다는 것을 알아차렸다.

은경혜와 마주친 홍세연은 “난 안 미쳤다”고 절규했으나 은경혜는 자신의 죄를 또한번 금영숙(최명길)에게 씌웠다.

그러나 홍세연의 친모 박수란(박현숙)이 홍세연의 병실에 나타나며 상황이 반전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