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더라디오’ 곽진언 “존박이 조언..이적 보면서 연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곽진언. / 사진제공=KBS

가수 곽진언. / 사진제공=KBS

가수 곽진언이 데뷔 후 처음으로 라디오 DJ를 맡으며 “선배들의 방송을 챙겨 들으면서 연습하고 있다”고 밝혔다.

곽진언은 8일 오전 서울 여의도동 KBS 본관 시청자 광장에서 열린 쿨FM 봄개편 기자간담회에서 “‘키스 더 라디오’의 DJ를 맡았다. 청취자들이 포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동안 주로 아이돌 가수가 DJ를 맡은 ‘키스 더 라디오’는 곽진언의 투입으로 분위기를 바꾼다. 기존 밝고 신나는 분위기와는 다르게 감성적이고 진중한 느낌으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오는 14일 오후 10시부터 시작한다.

곽진언은 “같은 소속사이며 라디오 DJ 경험이 있는 가수 존박이 조언을 해줬다”면서 “이적 선배의 라디오 생방송 때 가서 본 적도 있다. 선배들의 방송을 챙겨 들으면서 조언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