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이 구역의 순경”…’시골경찰3′ 이청아, 다정 카리스마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시골경찰3’ 방송 캡처

사진=MBC 에브리원 ‘시골경찰3’ 방송 캡처

순경으로 변신한 배우 이청아의 활약이 빛났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시골경찰3’를 통해서다.

지난 ‘시골경찰3’에서는 이청아가 마지막 임무를 위해 흥해초등학교에 방문했다.

이날 이청아는 학교 폭력 예방 교육의 메인 강사로 활약했다. 교육 후에도 계속되는 질문에도 이청아는 지치지 않고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열심히 대답해주며 강연을 무사히 마쳤다.

또한 그는 아침에 눈뜨자마자 냉장고로 직행해 숙취로 힘들어하는 멤버들을 위한 식사를 준비했다. 서울에서부터 직접 챙겨온 식재료로 만든 정성 가득한 건강죽을 맛본 멤버들은 “너무 맛있다. 막내 대박이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처럼 이청아는 첫 직장인 흥해파출소에서 부드럽지만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앞으로 이어질 울릉도에서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시골경찰3’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에 MBC 에브리원을 통해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