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48’ 단체곡 ‘내꺼야’, ‘엠카운트다운’에서 베일 벗는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내꺼야' / 사진제공=엠카운트다운

‘내꺼야’ / 사진제공=엠카운트다운

Mnet ‘프로듀스48’의 단체곡 무대가 오는 10일 ‘엠카운트다운’에서 처음으로 공개된다.

제작진은 “‘프로듀스48’의 단체곡 제목은 ‘내꺼야(PICK ME)’”라고 8일 밝혔다.

Mnet은 지난 달 22일 ‘내꺼야(PICK ME)’ 녹화를 마쳤다. 센터를 비롯한 등급 평가 결과 및 연습의 결실을 국민 프로듀서 앞에 처음 공개하는 자리인 만큼 제작진과 출연자 전원의 노력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국민 프로듀서들의 대표 이승기와 함께 등장할 96인의 퍼포먼스가 어떤 대형과 춤, 노래로 꾸며질지 기대를 모은다.

‘내꺼야(PICK ME)’는 ‘프로듀스101 시즌2’의 경연곡 ‘네버’와 워너원의 데뷔곡 ‘에너제틱’을 만든 작곡팀 중 ‘플로우블로우’의 곡이다. 화려한 EDM 사운드와 96명 소녀들의 에너지가 어우러져 ‘프로듀스48’의 새로운 여정을 알린다. ‘프로듀스48’을 상징하는 이 곡의 음원은 무대가 공개되는 오는 10일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11일 정오에는 ‘프로듀스48’의 공식 홈페이지가 문을 연다. 비밀에 부쳤던 전체 출연자들의 프로필이 11일부터 순차적으로 홈페이지에서 공개된다.

지난해 11월 ‘2017 MAMA in Japan’을 통해 한국과 일본에 처음 공개된 ‘프로듀스48’은 아키모토 야스시의 프로듀싱 능력의 산물인 ‘AKB48’과 Mnet의 대표적인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스템을 결합한 대형 프로젝트다.

일본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AKB48의 멤버를 포함해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기획사에서 훈련을 받아 온 한국과 일본의 연습생 96명이 출연해 국민 프로듀서가 선택한 최초의 한일 걸그룹을 향한 여정을 펼쳐 나간다.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국민 프로듀서 대표로 프로그램을 이끌어가며 가수 이홍기와 소유, 치타, 안무가 배윤정과 최영준, 메이제이 리가 트레이너로 참여한다. 오는 6월 중 Mnet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