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범인은 바로 너’ 특별 출연..”반전 추격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넷플릭스 '범인은 바로 너' 방송화면 캡처

사진=넷플릭스 ‘범인은 바로 너’ 방송화면 캡처

가수 강남이 넷플릭스 새 예능프로그램 ‘범인은 바로 너’에 특별 출연했다.

지난 4일 베일을 벗은 ‘범인은 바로 너’의 첫 회는 ‘예고 살인’ 편으로, 각자 의문의 살인 게임 파티에 초대받은 탐정단의 모습을 담았다. 이들은 갑자기 일어난 살인 사건과 예고된 다음 살인을 막기 위해 추리를 시작했다.

강남은 파티장 준비를 맡은 직원 역을 맡아 등장했다. 진범의 계략으로 인해 유력한 살인 용의자로 떠올랐다.

탐정단들은 강남을 수사하기 위해 케이터링 업체를 방문해 숨 막히는 추격전을 벌였다. 추격 끝에 탐정단에 붙잡힌 강남은 “시계를 훔쳤을 뿐”이며 “살인범은 아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미스터리를 풀기 위한 탐정단에세 중요한 단서를 제공하며 웃음과 긴장감을 동시에 선사했다.

‘범인은 바로 너!’는 서로 다른 개성과 매력을 지닌 7명의 탐정단이 사건을 풀어가는 추리 예능이다. 유재석, 안재욱, 이광수 박민영, 김종민, 엑소 세운, 구구단 세정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