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단공개’ 종영…김성주 “최초 랭킹 프로그램 자부심…감사하고 뿌듯하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tvN_명단공개_김성주

2010년 1월 처음 방송돼 지난 4월 30일까지 9년 동안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준 tvN ‘명단공개’가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 MC 김성주가 “다사다난했던 연예계 10년사를 함께 한 기분”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명단공개’는 연예계 스타들의 이야기를 매주 재미있는 랭킹 주제로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2010년 1월 tvN ‘eNEWS’의 한 코너로 시작해 2018년 4월 30일까지 총 403회의 다양한 랭킹을 발표하며 많은 이슈를 만들어왔다.

특히 김성주는 ‘eNEWS’부터 약 10여년을 진행하며 터줏대감 역할을 해왔다. 그는 “본격적인 최초 랭킹 프로그램을 시도한다는 점에서 자부심이 있었다. 방송하는 동안에도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던 스타들을 소개하고, 403개의 명단을 소개하며 스스로 반면교사로 삼는 부분도 많았다”며 “한 프로그램을 성실히 지킬 수 있었다는 사실에 감사하고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늘 시의성에 맞는 랭킹을 소개했는데, 돌이켜보니 정말 다사다난했던 연예계 10년사를 함께 한 기분이다”며 “전부를 아우를 수는 없겠지만 연예계의 소중한 기록들로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