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주영, 순백의 신부로 변신…’청초한 분위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기름진 멜로_차주영 웨딩드레스

배우 차주영이 순백의 신부로 변신했다. 오늘(7일) 처음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를 통해서다.

차주영은 S라인 성형외과 의사이자 이준호(서풍 역)의 첫사랑 석달희 역으로 열연한다.

이 가운데 아름다운 신부로 변신한 차주영의 여신 자태가 포착됐다. 차주영은 어깨를 드러낸 순백의 드레스로 우아하고 청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차주영은 “매회 즐겁고 감사한 마음으로 촬영하고 있다. 좋은 모습 보여 드릴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노력할 테니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며 첫 방송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기름진 멜로’는 이날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