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윤정수, 인간 꽃다발로 변신 ‘폭소 만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윤정수가 인간 꽃다발로 변신했다.

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박수홍과 윤정수가 인간 꽃다발 만들기에 도전했다.

박수홍은 윤정수의 몸에 스트로폼을 두르고 꽃을 꽂기 시작했다. 윤정수는 꽃에 찔려 아파했고, 박수홍은 “생각보다 쉽지 않구나”라고 말했다.

이어 윤정수는 “여자들이 제일 싫어하는 선물 아니야? ‘선물은 바로 나야’라고 하는 거”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윤정수 꽃다발을 완성한 박수홍은 윤정수에게 “나도 해줘. 나는 난잡하게 말고 깨끗하게 해줘”라고 요청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