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패키지’ 승리, 비하인드컷 공개 “거짓말 하면 3년 솔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승리/사진=SBS '로맨스패키지'

승리/사진=SBS ‘로맨스패키지’

SBS ‘로맨스패키지’ 스페셜 MC 승리의 비하인드 스틸컷이 공개됐다.

‘로맨스패키지’가 화제의 중심에 섰다. 지난 2일 처음 방송된 ‘로맨스패키지’는 3박 4일간의 주말 연애 패키지를 콘셉트로, ‘호캉스(호텔+바캉스)’와 ‘연애’를 접목시킨 커플 매칭 프로그램. 첫 방송 당시 남녀 10인의 스릴 넘치는 버스 첫 만남부터 남성들의 자기소개 시간까지 눈 뗄 수 없는 미묘한 ‘썸’ 현장이 그려져 방송 직후부터 다음 날 오후까지 포털 실시간 검색 상위권을 차지하며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로맨스패키지’ 제작진은 오는 9일 부산 편 2회 방송에 앞서 공식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페셜 MC로 합류한 ‘일일 로맨스가이드’ 승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승리는 ‘거짓말하면 3년 솔로’라는 무시무시한 방훈이 적힌 액자를 들고 포즈를 취한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름 대신 각자가 입실한 방의 호수로 불리게 되는 ‘로맨스패키지’ 참가자들에게는 공동 공간인 ‘진실의 방’이 주어진다. 이들은 이튿날 아침 진행되는 자기 소개 시간을 시작으로 진실 만을 말해야 하는 ‘진실의 방’에서 다양한 코너를 통해 서로를 대해 파악해나간다.

2일 방송에서는 ‘진실의 방’에서 초등 교사, 대학생, 야구 구단 국제 업무 매니저, 바텐터 겸 한의사 등 남자 101호부터 104호의 자기소개가 공개됐다. 다재다능한 면모부터 반전 직업, 서로의 이상형까지 솔직히 밝힌 가운데 오는 9일 방송에서 공개될 남자 105호와 여자 참가자 다섯 명의 자기소개 시간도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또한 ‘진실의 방’에 한 켠에는 ‘로맨스 박스’가 놓여있다. 참가자들은 3박 4일간 언제든 상관없이 익명의 손편지를 작성해 방 번호가 붙어있는 로맨스 박스에 넣어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 서로를 점점 더 알아가게 될 청춘남녀 10인에게 어떤 러브 라인이 등장할 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로맨스패키지’는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