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멤버들, 김종국♥홍진영 커플룩에 “이 정도면 사귀는 수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가수 김종국과 홍진영이 운명의 커플룩을 선보였다.

두 사람은 최근 ‘패밀리 글로벌 패키지 프로젝트’ 최종 레이스로 진행된 SBS ‘런닝맨’ 녹화에 또 한 번 커플룩으로 등장했다.

김종국과 홍진영은 앞서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핑크빛 분위기를 연출하면서 큰 화제가 됐고, ‘런닝맨’에서는 3번 연속 ‘커플룩 오프닝’으로 눈길을 끌었다.

‘런닝맨’ 멤버들은 두 사람의 커플룩에 “‘런닝맨’에서만 4번째”라고 경악했는데, 알고 보니 김종국과 홍진영의 커플룩은 지난해 6월부터 이어지고 있었다. 또 홍진영은 ‘런닝맨’ 게스트로 출연할 때마다 김종국과 파트너로 맺어지는 우연까지 겹쳤다.

김종국과 홍진영의 마음이 통한 것은 옷 뿐 만이 아니었다. 이날 홍진영은 미션 도중 보지 않고 한 번에 숨어있는 김종국을 찾아냈는데, 이 모습을 본 멤버들은 “자석처럼 끌리는 거 아니냐”며 “이 정도면 진짜 사귀어라!”라고 부추겨 웃음을 자아냈다.

오늘(6일) 방송되는 ‘런닝맨’은 홍진영과 더불어 배우 이다희, 이상엽, 강한나와 함께 하는 ‘패밀리 글로벌 패키지 프로젝트’ 제 4탄으로 꾸며진다. 최종 럭셔리 VS 몸서리 여행지와 그곳으로 함께 떠날 여행자는 누가 될지는 6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