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정준영, 슈가송 제보자로 등장 “닮고 싶은 보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슈가맨2'

사진=JTBC ‘슈가맨2’

가수 정준영이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 제보자로 나섰다.

오늘(6일) 방송되는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에서는 한 번 들으면 누구나 추억 소환을 할 수 밖에 없는 ‘아~ 이 노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쇼맨으로는 위너 완전체와 케이윌, 딘딘 팀이 함께한다.

먼저 유희열 팀 슈가송은 감미롭고 대중적인 멜로디로 큰 사랑을 받았던 노래다. 가수 정준영이 직접 이 슈가맨의 제보자로 등장했다. 그는 “어릴 때부터 가장 존경하고 동경해 온, 닮고 싶은 보컬”이라며 슈가맨을 소개했다.

재석 팀 슈가맨은 독특하고 파격적인 가사로 신선한 충격을 안기고 사라진 대표적인 ‘원 히트 원더’ 가수다. 특히 이 슈가송은 ‘시대를 많이 앞서 갔다’고 평가되는 힙합 곡으로, 특히 10대들의 열띤 지지를 한 몸에 받았다. 딘딘은 “이 노래를 라이브로 들을 수 있을 거라고 상상도 못했다”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슈가맨2’은 6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