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길해연에 “손예진 포기 못해”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방송화면

/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방송화면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에서 정해인이 이별을 종용하는 길해연에게 “손예진을 포기할 수 없다”고 말했다.

4일 방송된 ‘예쁜 누나’에서 김미연(길해연)은 윤진아(손예진)를 찾으러 서준희(정해인)의 집을 찾아갔다. 서준희는 친구가 왔다며 서둘러 윤진아를 돌려보냈고 김미연 앞에 무릎 꿇었다.

김미연은 냉정했다. 그리고 단호했다. 서준희의 뺨을 때리더니 이내 무릎 꿇고 애원했다. 윤진아와 헤어지라는 것이었다.

하지만 서준희는 “진아 누나 만난 건 실수 아닙니다“라며 ”저희 둘 그저 평범한 남자 여자가 만나서 연애하는 것뿐이에요. 그렇게 봐줄 순 없으세요?“라고 물었다.

김미연은 더욱 독한 말을 쏟아냈다. 서준희의 조건이 자신의 기준에 맞지 않는다고 했다. 서준희가 한 번만 더 기회를 달라고 부탁했지만 김미연은 그의 경제적인 조건을 들먹이면서 계속해서 반대했다. 그런데도 서준희는 “저 진아 누나 포기 못합니다”라며 뜻을 굽히지 않았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