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박선호 PD “정려원, 캐릭터와 물아일체… 밝고 사랑스러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정려원,기름진멜로

배우 정려원이 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박선호 PD가 배우 정려원에 대해 극찬했다. 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 제작발표회에서다.

정려원은 극 중 파산한 재벌가의 딸 단새우 역을 맡았다. 남다른 순수함과 엉뚱함을 간직한 캐릭터.

박 PD는 “정려원 씨를 캐스팅한 것은 서숙향 작가와 의견이 딱 맞았다”라며 “‘이렇게 러블리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캐릭터와 물아일체의 경지에 올랐다. 최근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캐릭터 중 가장 사랑스럽고 밝은 캐릭터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린다. 오는 7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