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장혁 “아직 캐릭터 정확히 인지하지 못했다… 예능 하는 기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장혁,기름진멜로

배우 장혁이 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장혁이 “캐릭터를 아직 정확하게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 제작발표회에서다.

장혁은 ‘기름진 멜로’에서 조폭 출신이자 동네중국집 사장 두칠성 역을 맡았다. 그는 “지금은 막 연기하고 있다. 현장에서 촬영하면서 캐릭터를 조금씩 알아가고 있다. 예능 하는 기분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장혁은 “앞으로 계속 캐릭터를 알아가겠다”라며 “전작 ‘키스 먼저 할까요’가 진지한 정극이었다면, ‘기름진 멜로’는 가볍게 볼 수 있는 드라마다”라고 덧붙였다.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린다. 오는 7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