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데뷔곡 ‘LATATA’ 뮤비, 공개 이틀 만에 220만뷰 돌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여자아이들/ 사진제공=큐브

여자아이들/ 사진제공=큐브

(여자)아이들의 데뷔 앨범 ‘I am’의 타이틀곡 ‘LATATA’ 뮤직비디오가 조회수 220만뷰를 돌파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일 오후 6시 공개된 (여자)아이들의 데뷔곡 ‘LATATA’ 뮤직비디오가 공개 이틀만인 오늘(4일)오전기준 조회수 220만뷰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LATATA’의 뮤직비디오는 쟈니브로스의 홍원기 감독이 연출을 맡아 인디언의 현대적 해석과 함께 파워풀하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을 담아냈다.

타이틀곡 ‘LATATA’는 지난해 11월 자작곡으로 솔로 곡을 선보였던 멤버 소연이 히트 작곡가 빅싼초와 함께 작사, 작곡에 참여한 노래로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차분하지만 열정적인 비트와 더불어 사랑에 빠져 이 밤을 불태우도록 신나게 춤추고 싶은 마음을 ‘LATATA’라는 의성어로 표현한 재치가 돋보이는 곡이다.

(여자)아이들의 데뷔 앨범 ‘I am’ 은 앨범명과 같이 ‘나’라는 ‘아이’를 표현하며 6명의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팀 ‘아이들’의 색깔을 보여주는 (여자)아이들의 첫 번째 미니앨범이다.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3년만에 새로 선보인 걸그룹 (여자)아이들은 전소연, 미연, 민니, 수진, 우기, 슈화까지 총 6인조로 이 중 3명이 외국인 멤버로 구성된 다국적 걸그룹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