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의 우정’ 최자X성혁, 삭힌 홍어에 ‘극과 극’ 반응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KBS2 '1%의 우정'의 성혁, 최자/사진제공=KBS2 '1%의 우정'

KBS2 ‘1%의 우정’의 성혁, 최자/사진제공=KBS2 ‘1%의 우정’

KBS2 ‘1%의 우정’에서 최자와 성혁이 홍어 먹방을 펼친다.

‘1%의 우정’은 99%의 서로 다른 두 사람이 우정을 쌓는 과정을 그린다. 앞선 방송에서 최자와 성혁은 목포로 여행을 떠나 하루에 5끼를 먹는 ‘최자 로드’를 시작했다.

오는 5일 방송에서는 최자와 성혁이 홍어 정복에 나선다. 홍어 입문자라고 고백하는 성혁은 홍어 애호가 최자가 권하는 제대로 삭힌 홍어를 보고 두려움에 휩싸인다.

특히 ‘1%의 우정’ 제작진에 따르면 성혁은 홍어의 등장만으로도 특유의 알싸한 향에 정신을 가누지 못했다고 한다. 콧구멍을 벌렁이더니 코끝에 터져 나오는 화한 기운에 충격에 빠진 듯 말을 잇지 못해 최자를 웃게 만들었다.

하지만 최자는 “이 정도가 딱 적당하다”며 새어 나오는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더욱이 그는 성혁을 위해 깻잎쌈을 제조해 손수 입에 넣어줬다. 성혁에게서 ‘맛있다’는 말을 듣기 위해 초롱초롱한 눈을 반짝여 제작진의 웃음을 자아냈다.

VCR을 지켜보던 마이크로닷은 “성혁이 형 죄송해요”라며 최자를 대신해 사과한다. 더욱이 정창욱은 “강요하기 시작했어”라면서 홍어 전도에 나선 최자의 모습을 보고 고개를 내젓는다. 이후에도 최자의 절친 4인방인 정창욱·넉살·톱밥·마이크로닷은 지난 방송에 이어 한층 더해진 최자 디스전을 펼치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1%의 우정’은 오는 5일 오후 10시 4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