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차인하, 만두 빚을 때 빛나…’조폭 출신 요리사’로 변신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차인하 / 사진제공=판타지오

차인하 / 사진제공=판타지오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에 출연하는 차인하가 만두 빚는 봉치수로 변신했다.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린다.

차인하는 빨간 머리 봉치수 역을 맡는다. 극중 장혁의 조폭 후배 중 한 명으로 등장해 신스틸러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나이보다 어려 보이는 앳된 얼굴의 훈남으로 암기와 계산이 빠른 캐릭터다.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만두를 만들겠다는 ‘만두의 달인’을 목표로 한다.

‘기름진 멜로’ 신예 차인하, 첫방송 앞두고 봉치수役 완벽 변신_이미지_2

4일 공개된 사진 속 차인하는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구슬땀을 흘리며 만두를 빚고 있다. 그간 봉치수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만두를 빚는 수업을 들으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불태운 그가 빈틈없게 만두를 빚었다는 후문이라 기대된다.

공개된 또 다른 사진에서는 조폭 출신 요리사라는 말이 무색하게 특유의 환한 미소를 지어 여심을 설레게 한다.

차인하가 출연하는 ‘기름진 멜로’는 오는 7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