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탐사대’ 신동엽X오상진X이재은, 3MC 포스터 공개 “신개념 교양 프로 탄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실화탐사대' 포스터

사진=MBC ‘실화탐사대’ 포스터

MBC의 신개념 시사교양 파일럿 ‘실화탐사대’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MC이자 ‘실화탐사대 요원’으로 가자 맡은 생생한 이야기를 전달할 신동엽, 오상진, 이재은 모습이 담겼다. 세 사람은 자신만의 특유한 표정으로 ‘실화탐사대’의 이야기의 느낌을 전달하고 있다.

오상진과 이재은 아나운서는 ‘이거 정말 실화?’라고 외치는듯한 놀라는 모습으로 진짜라서 더욱 생생한 이야기의 리얼함을 더하고 있다. 두사람의 가운데 선 신동엽은 예능인 출신 MC 특유의 모습으로 “이런것도 실화지”라며 양쪽의 MC들에게 대답해주는듯한 자신만만한 얼굴로 눈길을 모았다.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 세 사람은 자신들의 담당할 이야기에 대한 정보를 살짝 주고받으면서 상대방의 이야기에 놀라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자신이 맡은 이야기 속에 담긴 진실과 배경을 이해하고 설명하느라 삼매경에 빠졌다.

지난 3일 오후에 공개된 ‘실화탐사대’ 티저 영상에서도, 세 사람은 특유의 캐릭터를 뽐냈다. 이재은 아나운서는 “사건 현장 어디라도 갈 수 있습니다”라고 당찬 포부를 밝혔고, MBC 출신 방송인 오상진은 오랜만에 친정에서의 촬영에 “감회가 남다르네요. 저 눈물 좀”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 신동엽은 처음 시사교양 프로그램 MC를 맡지 않냐는 얘기에 “실제로는 저 상당히 교양적인 사람입니다”라고 진지한 표정을 선보이며 “논픽션의 참맛을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외치며, 재밌고도 깊이있는 신개념 교양 프로의 탄생을 예고했다.

‘실화탐사대’는 오는 10일 오후 8시 55분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