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승언, ‘시간’ 출연 확정… 김정현 약혼자 役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황승언/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승언/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승언이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시간(극본 최호철, 연출 장준호)’은 마지막 시간을 보내는 한 남자가 자신 때문에 인생이 망가진 여자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며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비밀’, ‘가면’ 등 몰입도 높은 작품으로 내공을 발휘해 온 최호철 작가의 신작으로 주목 받는 작품이다.

극 중 황승언은 재벌가 총수의 외동 딸이자, 재계서열 TOP 10에 드는 총수의 아들 천수호(김정현)의 약혼자 은채아로 출연한다. 꾸준한 관리로 빼어난 몸매와 분위기 있는 외모, 쿨한 성격까지 지녔으나 한번도 져 보거나 잃어본 적 없어 도도하고 콧대 높은 천성을 지닌 인물.

황승언은 유일하게 자신의 마음대로 되지 않는 남자를 만나고 인생을 뒤흔들 사건에 휘말리게 되면서 욕망과 사랑, 다양한 감정에 소용돌이치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황승언은 “MBC와 세번째 작품인 만큼,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시간’은 현재 방송중인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인 ‘이리와 안아줘’ 다음 편성으로 오는 7월 방송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