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민박2’, ‘도시어부’ 제치고 ‘2018 백상예술대상’ TV 예능작품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JTBC ‘효리네 민박2’이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 등을 제치고 제 54회 백상예술대상 TV 예능작품상을 수상했다.

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 54회 백상예술대상에서 ‘효리네 민박2’은 TV 예능작품상 부문에서 상을 받았다.

TV 예능작품상 부문에서는 ‘효리네 민박2’ 외에 MBC ‘나 혼자 산다’, 채널A ‘도시어부’,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tvN ‘윤식당2’가 후보로 올랐다.

정효민 PD는 “제작진과 출연자 단톡방이 있어요. 혹시라도 상을 받을지 몰라 이효리씨가 말 짧게 하라고, PD님은 말 길게 하지 말라고 했습니다”고 너스레를 떨며 “이효리씨와 이상순씨가 없었다면 불가능한 프로그램이었습니다. 윤아씨, MC 보고 계시는 박보검씨, 시즌1 함께해 준 아이유 씨와 상을 준 시청자 분들께 감사드립니다”고 말했다.

마건영 PD는 FD까지 호명하며 제작진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이어 “시즌2 2회분 남았습니다. 행복하게 시청해주길 바랍니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