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종, ‘백상예술대상’ TV 남자 신인상…떨리는 소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양세종이 제 54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남자 신인상을 수상했다.

양세종은 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 54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SBS ‘사랑의 온도’로 TV 부문 남자 신인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TV 부문 남자 신인상 후보로는 양세정 외에 드라마 ‘학교 2017’의 김정현,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박해수, ‘구해줘’의 우도환, ‘비밀의 숲’의 이규형이 이름을 올렸다.

양세종은 떨리는 목소리로 “브라운관이나 스크린, 무대에서 좋은 영향력을 주신 선배님들께 감사합니다. 관객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고 밝혔다.

TV 부문 여자 신인상은 ‘마더’의 허율이 받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