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 밖은 위험해’ 강다니엘X로꼬, 수제 햄버거 만들기 도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MBC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에서는 드디어 집돌이들의 두 번째 공동 휴가가 시작된다.

지난 방송에서 강다니엘이 숙소에 도착한 모습이 공개된 가운데, 오늘(3일) 방송에서는 제주도 공동 휴가를 제안한 매력만점 집돌이 로꼬와, 로꼬를 따라 제주도로 향한 멤버들의 휴가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이날 가장 먼저 제주도에 도착한 로꼬는 초대한 집돌이 멤버들을 위해 제주도 곳곳을 돌아다니며 여행 코스 답사에 나섰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을 위해 햄버거 재료 및 레시피를 준비해 멤버들의 탄성을 자아내기도 했다. 로꼬는 때마침 숙소에 도착해 배고파하던 강다니엘을 위해 본격적으로 햄버거 만들기에 나섰다.

본격적인 요리를 앞두고 장갑까지 준비하는 등 요리에 임하는 로꼬의 모습에서 비장함이 감돌기도 했다. 그러나 그 모습도 잠시, 로꼬는 어느새 겁에 잔뜩 질린 채 기름이 튈 때마다 비명을 질렀다.

이에 로꼬 옆에서 햄버거 완성을 기다리던 강다니엘이 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튀어 오르는 기름에 뒤로 물러선 로꼬를 대신해 집게를 집어 든 강다니엘은 패티를 능숙하게 뒤집으며 메인 셰프 포스를 뽐냈다. 기름이 튈까 무서워하기는커녕, 오히려 요리를 즐기는 모습을 보여줬다.

우여곡절 끝에 완성된 햄버거는 과연 어떤 모습일지, 그 밖에 제주도 공동 휴가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질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이불 밖은 위험해’는 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