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배민희, 검사장 임명…’카리스마 폭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스위치' 방송 캡처

‘스위치’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스위치’에서 배민희가 극 중 차장 검사에서 새로운 검사장으로 임명되면서 카리스마를 뽐냈다.

배민희는 서울중앙지검 제1 차장 검사 진경희 역으로 처음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근 방송에서 진경희는 정도영(최재원)이 퇴임하며 차기 검사장으로 임명됐다. 그는 검사장실로 직원들을 모아 앞으로 검사장으로서의 각오를 다졌다.

배민희는 앞서 많은 작품 활동으로 자신만의 매력을 구축해왔다. ‘스위치’에서는 누구보다 거침없는 캐릭터를 완성도 높게 소화하고 있다.

이에 배민희가 ‘스위치’에서 보여줄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스위치’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