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시간’ 남주인공 낙점… 서현과 호흡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김정현/사진제공=오앤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정현/사진제공=오앤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정현이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의 남자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김정현은 ‘시간'(극본 최호철, 연출 장준호)의 주인공 수호 역으로 캐스팅돼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시간’은 생의 마지막 시간을 보내는 한 남자가, 자신 때문에 인생이 망가진 여자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며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담는다. ‘비밀’, ‘가면’ 등 몰입도 높는 작품을 통해 내공을 발휘해온 최호철 작가의 신작으로 주목받는 작품이다.

극중 김정현은 사회적 지위로나 타고난 외모로나 머리부터 발끝까지 어느 것 하나 흠잡을 곳 없는 남자 수호 역을 맡았다. 인생을 뒤흔들 사건에 함께 휘말린 한 여자를 지키기 위해 그녀의 세상에 발을 들여놓으면서 시간을 뛰어넘는 사랑을 하는 깊이 있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정현은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 설레고 기쁘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 만큼 더 열심히 노력할테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시간’은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