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희X박형식, 술잔 기울이며 더 가까워진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KBS2 '슈츠(Suits)'의 박형식, 고성희/사진제공=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KBS2 ‘슈츠(Suits)’의 박형식, 고성희/사진제공=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KBS2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에서 박형식과 고성희가 가까워진다.

3일 ‘슈츠’ 제작진은 방송에 앞서 고연우(박형식)와 김지나(고성희)가 술잔을 기울이는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2일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인상적인 만남을 가졌다. 조직폭력배들에게 쫓겨 로펌 건물 옥상까지 도망친 고연우를 김지나가 목격하고 도와준 것. 뿐만 아니라 김지나는 자세한 설명도 듣지 않고 그의 비밀을 지켜주기로 하며 두 사람의 관계가 예고됐다.

사진 속 두 사람은 퇴근 후 사람들이 북적대는 술집에서 마주 앉아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슈츠’ 제작진은 “고연우만 보면 발끈했던 김지나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을 것”이라 귀띔했다.

이어 제작진은 “오늘(3일) 방송되는 4회에서 고연우와 김지나가 친구처럼 조금 더 가까워질 전망”이라며 “두 사람이 어떤 이야기를 펼칠지와 함께 두 배우의 풋풋한 모습에도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슈츠(Suits)’는 3일 오후 10시 KBS2에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