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오랜만에 이너서클 만나 설레…새로운 추억 쌓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WWIC 2018]’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WWIC 2018]’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가 오는 6월 팬들과 새로운 추억을 쌓는다.

3일 오후 1시 공식 블로그(www.yg-life.com)를 비롯한 위너 공식 SNS에는 ‘위너 프라이빗 스테이지 [WWIC 2018]’ 포스터가 공개됐다.

위너의 프라이빗 스테이지는 오는 6월 17일 오후 1시와 6시, 두 차례에 걸쳐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최근 모집 완료된 팬클럽 이너서클(INNER CIRCLE) 2기와 첫 만남이라서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이번 프라이빗 스테이지는 지난 4월 14일 V앱을 통해 위너가 직접 예고하기도 했다. 당시 위너는 깜짝 발표 형태로 “여러분들이 좋아하실 만한 크고 작은 이벤트들 준비했다”며 “이번 앨범 수록곡도 준비돼 있다”고 말해 팬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2015년 이후 약 3년 만에 개최되는 프라이빗 스테이지는 ‘EVERYDAY 4 INNERCIRCLE’이란 주제로 친숙하고 캐주얼한 콘셉트로 꾸며진다.

위너는 “오랜만에 팬들과의 만남이 기대되고 즐겁다”며 “이너서클 2기를 만날 생각에 설렌다”고 들뜬 마음을 밝혔다. 또 “팬들과의 약속을 지킬 수 있어 기쁘고 최대한 팬들이 원하는 모든 것을 보여주고 들려주고 싶다”며 “빨리 그날이 와서 새로운 추억을 쌓고 싶다”고 바랐다.

위너는 지난 4월 4일 정규 2집 컴백 이후 음악방송을 비롯해 예능프로그램 출연, 팬사인회 개최 등 전방위적인 활동으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