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원키로 갑니다”…’해투3′ 개코, 나얼 ‘바람기억’ 열창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다이나믹듀오 개코/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다이나믹듀오 개코/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 출연한 다이나믹듀오 개코가 나얼의 ‘바람 기억’을 열창한다. 3일 방송에서다.

이날 퇴근 대결을 위한 찬스 순서를 뽑기 위한 출연진들은 애창곡 점수 대결을 펼쳤다. 개코는 과거 ‘복면가왕’에서 노래 실력을 인정받기도 했다며 자신 있게 나얼의 ‘바람기억’을 선곡해 현장을 놀라게 했다.

나얼의 ‘바람기억’은 고음으로 가득 차 있어 실력파 가수들도 쉽사리 도전하지 못하는 곡. 다이나믹듀오의 멤버 최자는 절실하게 만류했으나 오히려 개코는 “저는 원키로 갑니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반주가 시작되자 개코는 두 눈을 꼭 감고 곡을 음미해 현장을 숨죽이게 만들었다. 클라이막스에 다다른 그는 목에 핏대를 세우며 얼굴이 새빨개질 정도로 열창을 이어가 유재석을 당황하게 했다. ‘해투3’ 제작진에 따르면 노래방 점수를 확인한 개코는 화들짝 놀랐다. 유재석도 “우리도 이 코너를 하면서 처음 있는 일”이라며 초유의 사태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고 귀띔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개코의 열창 점수는 3일 오후 11시 10분에 ‘해투3’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