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기희현, 연극 ‘여도’ 출연…생애 첫 연기 도전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다이아 기희현/사진제공=엠비케이엔터테인먼트

다이아 기희현/사진제공=엠비케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다이아의 기희현이 연극 ‘여도’에 출연한다.

기희현의 소속사는 3일 “기희현이 ‘여도’에 출연하며 생애 첫 연기에 도전한다”고 알리며 “현재 대본 리딩과 본격적인 연습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기희현은 ‘여도’에서 주인공 이성의 부인 ‘교하노씨’ 역을 맡았다. 아이를 낳지 못해 고난을 겪는 여성으로 깊은 내면 연기를 펼칠 것이 예고됐다.

3일 함께 공개된 사진 속 기희현은 단아한 한복 자태로 눈길을 끈다. 기희현은 “좋은 경험으로 많은 분들을 만날 수 있게 되서 영광”이라며 “처음 연기를 하는게 설레고 기대된다”고 밝혔다.

기희현은 앞서 서울패션위크 런웨이 무대와 MBC ‘섹션TV 연예통신’ 일일 리포트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왔다. 연극 ‘여도’는 오는 7일부터 23일까지 예술의 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