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오늘(2일) 결방…지난 줄거리, 메이킹 영상 담은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tvN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 영상 캡처/사진제공= tvN

tvN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 영상 캡처/사진제공= tvN

tvN ‘나의 아저씨'(극본 박해영, 연출 김원석)가 2일 결방하는 대신 스페셜 방송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를 내보낸다.

‘나의 아저씨’ 제작진은 “휴방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스페셜 방송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에는 지난 6주 간의 이야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1~12회의 줄거리가 담겼다. 동훈(이선균)과 지안(이지은)이 인간 대 인간으로 서로에게 힘이 되는 존재로 변화하는 모습을 주요 장면들을 통해 다시 짚어본다.

시청자와 배우들이 뽑은 명장면과 메이킹 영상, 배우들이 직접 소개하는 촬영 현장 영상과 인터뷰도 공개된다. 특히 드라마의 주 무대인 ‘삼안 E&C’와 후계동의 따뜻한 쉼터 ‘정희네’의 공간을 집중적으로 파헤치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첫 방송부터 끊임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셨던 시청자들에게 보답하고자 한다. 명장면, 메이킹, 인터뷰 등 풍성한 볼거리를 준비했다”면서 “오는 9일 방송될 13회에도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나의 아저씨 코멘터리’는 2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