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면X하연수 주연 ‘리치맨’…오늘(2일) ‘입덕가이드’ 방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iHQ

사진제공=iHQ

드라맥스와 MBN에서 동시 방송되는 드라마 ‘리치맨'(연출 민두식, 극본 황조윤·박정예)이 첫 방송에 앞서 스페셜 방송 ‘리치맨-입덕가이드’를 2일 내보낸다.

‘리치맨’ 제작진은 2일 “드라마 ‘리치맨’이 첫 방송에 앞서 분위기 예열에 나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스페셜 방송에서는 주연을 맡은 김준면(이유찬)·하연수(김보라)·오창석(민태주)·김예원(민태라)의 캐릭터와 함께 대본 리딩 현장, 배우들이 직접 들려주는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소개한다. 또한 제작진은 “주인공들의 다정다감한 모습이 돋보일 촬영 현장 영상과 함께 주요 핵심 장면도 처음으로 공개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리치맨’은 안면인식장애를 가졌지만 누구에게도 거침없는 안하무인의 천재 사업가 유찬(김준면)과 뛰어난 기억력 하나로 분투하는 ‘취준생’ 보라(하연수)가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일본 후지TV에서 인기리에 방영된 ‘리치맨, 푸어우먼’의 리메이크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리치맨-입덕가이드’ 편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된다. ‘리치맨’ 1화는 오는 9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