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한은정, 함께 낚시하던 이경규와 ‘찰떡 호흡’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사진=JTBC ‘한끼줍쇼’

배우 한은정이 이경규와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돈독해졌다.

최근 진행된 JTBC ‘한끼줍쇼’ 광교신도시 편 녹화당시 광교호수공원에 등장한 이경규와 강호동은 캐리어, 맷돌, 리턴 표지판 세 가지 단서를 보고 밥동무가 누구일지 추리에 나섰다. 단서만으로 단번에 밥동무의 존재를 눈치 챈 강호동은 이경규에게 “형님과 함께 다른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던 게스트”라며 밥동무 한은정에 대한 힌트를 줬다. 이에 이경규는 단번에 “한은정? 걔가 여길 왜 왔지. 나한테 많이 혼났었는데”라며 의아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같은 팀을 이룬 이경규와 한은정은 점점 서로의 닮은 모습을 발견 하면서 공감대를 형성했다. 한은정은 강호동의 과한 진행 멘트에 초반부터 질린 듯 한 반응을 보였고 이에 이경규는 동지를 만났다며 매우 공감해 두 사람의 사이가 더욱 돈독해졌다.

뿐만 아니라 이날 한은정은 결혼에 대한 생각과 평소 꿈꿔온 이상형을 공개했다. 한은정은 그림 같은 집들을 구경하면서 “결혼하고 싶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말 많은 강호동을 멀리했던 한은정은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는 질문에 “말 없는 남자보다는 차라리 말 많은 사람이 좋다”고 반전 이상형을 밝히기도 했다.

‘한끼줍쇼’는 2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